TODAY 225 TOTAL 2,485,556
티센터 오브 스톡홀름 - Tea Center Blend

Tea Center Blend (www.teacentre.se)

 티센터 오브 스톡홀름(The Tea Centre of Stockholm)은 스웨덴의 대표적인 홍차 브랜드다. 보통 흔히 접할 수 있는 서유럽 국가의 홍차 브랜드가 아닌 스웨덴의 홍차 브랜드라니 약간 낯설다- 사실 이 제품은 직접 구매한 것이 아니라 작은 양을 따로 얻게 되어 접하게 된 것- 게다가 찾을 수 있는 정보도 그다지 없었다.

 티센터 오브 스톡홀름에서는 'Five Golden Blend'라는 유명한 다섯 가지 자사 블렌드가 있는데, 그 중 하나가 바로 이 글의 소재인 티센터 블렌드(Tea Center Blend)다. 티센터 블랜드는 티센터 오브 스톡홀름에서 차를 만드는 베르노 마우리스(Vernon Mauris)가 최초로 만든 블렌드로 자신의 고향(스리랑카)을 상징하기 위해 만든 것이라고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Tea Center Blend (www.teacentre.se)

  필자의 취향에 맞는 클래식 티로 BOP(Broken Orange Pekoe)급 실론(Ceylon)으로만 이루어져 있다. 브렉퍼스트로 즐기기에 적당한 블렌드.

 차의 맛은 기대 이상- 낯선 브랜드의 차에 큰 기대를 하지 않았기 때문이기도 하겠지만- 아니, 기대 이상을 넘어 꽤 좋았다. '맛이 있다'라는 표현이 적절하지 않을까 하는데, 향이나 맛이 강하다고 생각되진 않지만- 다른 진한 브렉퍼스트들에 비하면 좀 더 가볍고 부드러운 편이다- (글로 표현하기는 쉽지 않은) 특유의 실론의 '맛'이 느껴진다.
 
 부드럽게 스트레이트 티로 마시면서 이 차의 맛을 즐기는 것도 괜찮겠지만, 이 티센터 블렌드야말로 밀크 티로 만들어 마시면 좋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 (필자는 요즈음 밀크 티를 만들어 마시지 않기 때문에 밀크 티로 마셔보진 않았지만) 간략히 줄이면, 우수한 품질의 맛있는 홍차. 아, 로네펠트(Ronnefeldt)의 잉글리시 브렉퍼스트보다도 약간 더 비싸다는 게 조금 아쉬울 따름이다.
1  Comments
  • ayarami
    안녕하세요?

    홍차를 좋아하시는 분 같아 좋은 기회라고 생각되어 알려드립니다.
    커피에 비해 홍차 인구가 적은 국내에 홍차를 알리기 위해 티하우스오브스톡홀름 제품중
    티센터블랜드, 스톡홀름블랜드, 얼그레이스페셜, 스파이스블랜드 총 4제품을 틀별가에 판매하고 있습니다.
    약간 비싸다는게 조금 아쉽다는 마지막 멘트를 보고 이렇게 글을 남깁니다.
    관심이 있으시면 한번 방문하시고, 주변분들께도 알려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http://www.udongpon.com/deal/index.php?area=82
댓글 쓰기